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

서울 아파트값, 추석 연휴에도 상승 지속
강북권 0.06%↑ 상승폭 확대
기사입력 2017.10.12 17:48:39 | 최종수정 2017.10.12 17:53:30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 기사의 0번째 이미지
지난 열흘간의 추석 황금연휴 기간에도 서울지역 아파트 가격이 상승세를 이어갔다. 12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9일 기준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2주 사이에 0.08% 상승했다.

지난 2일에는 연휴인 관계로 조사가 이뤄지지 않아 이번 아파트 가격 조사는 2주 만에 이뤄졌다. 추석 직전인 지난달 25일 서울 주간 가격 상승률은 0.08%였다.

권역별로 보면 강북권은 직주근접 지역 중심으로 상승세를 보였지만, 강남권은 재건축 단지를 중심으로 상승세가 약화됐다. 강북권역은 2주 동안 0.06% 올랐다. 지난달 25일 기준 주간 상승률은 0.03%였다. 광진구는 매수자 관망세로 상승세가 약화됐지만 마포구·종로구는 도심권 직장인 수요 유입, 노원구·성동구는 가을 이사철 영향으로 상승 전환됐다.

강남권 아파트 가격은 2주간 0.09% 올랐다. 지난달 25일 상승률 0.12%에 비해 상승 폭은 줄었다. 송파구의 경우 단기 상승 부담과 추석 연휴 등으로 상승세가 완화됐다. 강동구는 9호선 개통 호재가 있는 지역을 중심으로 상승했고, 강남구는 학군 수요가 많은 지역에서 집값이 올랐다.

전국 아파트 매매가는 0.03% 상승했다. 경기와 인천은 각각 0.05% 상승했고, 대구(0.11%) 전남(0.10%)도 상승한 반면 경북(-0.14%) 경남(-0.13%) 울산(-0.08%) 등은 하락했다.

[이윤식 기자]
[ⓒ 매일경제 & mk.co.kr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]

손발자유 새집마련 프로젝트 "신방곡곡" 바로가기

국토교통부보다 더 빠른 매경 리얼타임 실거래가 바로가기!

추천 경매 물건 확인!


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